시흥시, 2024년 아동학대예방·조기지원 시범사업 추진
상태바
시흥시, 2024년 아동학대예방·조기지원 시범사업 추진
  • 강영실 기자
  • 승인 2024.0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시흥시청 전경.
▲ 시흥시청 전경.

[뉴스피크] 시흥시(시장 임병택)가 보건복지부에서 추진하는 2024년 ‘아동학대 예방·조기지원’ 시범사업에 선정돼 6월부터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14일 시흥시에 따르면, ‘아동학대 예방·조기지원’ 시범사업은 아동학대로 판단되기 전 예방 서비스를 선제적으로 지원한다. 

긴급한 심리·신체·경제적 지원이 필요한 아동과 가족 구성원, 향후 아동학대 발생이 우려되는 가정을 대상으로 한다. 신속지원중심형, 가족기능회복형, 양육코칭지원형, 양육상황점검형 4가지 유형으로 서비스가 제공된다.

시흥시는 가족기능회복형과 양육코칭지원형 유형에 속한다. 지자체에서 아동학대로 판단하지 않았지만 향후 아동학대가 우려되는 가정을 시흥아동보호전문기관에 연계해 가족기능 강화프로그램, 양육 전문 코칭을 지원할 예정이다.

시흥시는 ‘아동학대 예방·조기지원’ 시범사업을 통해 아동학대 조기지원체계를 구축하고 대상 가정에게 예방적 지원을 할 수 있어, 향후 가정 내 아동학대 발생 방지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구선미 시흥시 아동돌봄과장은 “학대판단이 되지 않았지만 지원이 필요한 가정에게 선제적, 예방적 지원을 할 수 있게 되었다는 점에서 이번 사업이 의미있다”며 “시흥시는 앞으로도 아동들이 안전하게 성장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