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MZ 세대를 타깃으로 한 QR코드 사물주소판 도입
상태바
양평군, MZ 세대를 타깃으로 한 QR코드 사물주소판 도입
  • 이민우 기자
  • 승인 2024.0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양평군, MZ 세대를 타깃으로 한 QR코드 사물주소판 도입
[뉴스피크] 양평군이 QR코드가 부착된 사물주소판을 새롭게 도입한다고 28일 밝혔다.

사물주소는 건물이 아닌 시설물에 부여되어 도로명과 기초번호를 통해 정확한 위치 정보를 제공하는 주소정보를 말한다.

올해는 사물주소판에 QR코드를 도입해 위급상황 시 위치 파악 및 출동 지원 기능을 강화했다.

특히 산이 많은 양평군의 지형 특성상 건물이 없는 지역에서도 위치를 특정할 수 있는 사물주소는 스마트폰에 익숙한 MZ세대뿐만 아니라 등산객들에게도 유용한 주소정보가 될 것으로 보인다.

군은 지난해부터 사물주소판 설치 작업을 진행했으며 올해 상반기에는 우체통, 자전거 거치대, 무더위쉼터 등 사물주소 부여 대상지에 총 183개의 사물주소판을 부착할 예정이다.

전진선 양평군수는 “이번 QR코드 사물주소판 설치를 통해 위급상황 시 신속하게 대상자의 위치를 파악함으로써 군민 편의와 안전 도모할 수 있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