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제19회 한미친선 한마음축제’ 성료
상태바
평택시 ‘제19회 한미친선 한마음축제’ 성료
  • 이민우 기자
  • 승인 2024.0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미 친선 한마음’ 화합의 축제로 우호의 장 마련

[뉴스피크] 경기도와 평택시가 주최하고 평택시국제교류재단이 주관하는 ‘제19회 한미친선 한마음축제’가 지난 18~19일 캠프험프리스기지 앞 대로에서 주한미군과 평택시민 그리고 전국 방문객 5만여명이 방문한 가운데 개최됐다.

미군 가족과 평택시민이 함께 참여하는 ‘한미 퍼레이드’와 험프리스 유스 오케스트라, ‘한미 베스트 댄서 콘테스트’ , 미8군 밴드 공연 등 다채로운 화합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특히 미군부대 개방행사인 ‘Spring Fest’와 연계 추진되어 “한미 친선 한마음”이라는 축제의 뜻을 더하고 전국 각지의 방문객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 거리를 제공했다.

안전한 행사 추진을 위해 지난 2월부터 4차에 걸쳐 진행된 추진자문위원회 내용을 토대로 경찰, 소방, 팽성상인연합회 등 다양한 시민들과 100여명의 자원봉사들이 협조해 행사가 안전사고 없이 마무리됐으며 주한미군가족자문단의 적극적인 협력으로 많은 미군 가족이 참여했다.

한편 개막식에서 전광판에 표출된 디지털 이미지 태극기가 4괘 중 감괘와 이괘의 위치가 바뀌어 사용되어 많은 지적을 받았다.

이와 관련해 평택시 문화국제국 김재열 국장은 “한미 친선 우호 행사에 잘못된 태극기가 사용된 부분에 대해 시민께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앞으로 어떤 실수도 발생하지 않도록 행사 진행에 세심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