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남동구, 구민과 ‘쓰담쓰담’ 환경정비 진행
상태바
인천 남동구, 구민과 ‘쓰담쓰담’ 환경정비 진행
  • 박주영 기자
  • 승인 2024.0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피크] 인천시 남동구는 최근 구월동 권역을 대상으로 ‘남동구민과 함께하는 쓰담쓰담 환경정비’를 했다고 13일 밝혔다.

‘쓰담쓰담’은 ‘서로를 쓰다듬고 쓰레기도 담는다’는 뜻으로 남동구 20개 동 구민들이 본인이 거주하는 동이 아닌 타 동의 환경개선의 손길이 필요한 현장을 찾아 함께 환경개선 정비를 하는 사업이다.

지역의 벽을 허물고 구민의 생활 속 불편 사항을 해소하겠다는 의지가 담겼다.

처음으로 실시한 ‘남동구민이 함께하는 쓰담쓰담’ 환경정비는 구민 200여명과 공무원 30여명이 참여해 주거환경 개선에 구슬땀을 흘렸다.

특히 평소 손길이 닿지 않는 이면도로의 폐기물과 관리자가 특정되지 않아 정비가 어려웠던 빌라 사이 폐기물을 정비해 약 25t의 폐기물을 수거했다.

집 앞 무단폐기물로 고통을 겪고 있던 한 주민은 “쓰레기의 양이 너무 많아 치울 엄두를 내지 못했는데 다른 동 주민분들과 구청장까지 직접 찾아와 치워줘 정말 감사하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박종효 남동구청장은 “일회성 환경정비 행사에 그치지 않고 지속해서 원도심 주거환경개선에 관심을 갖고 구민들의 목소리를 경청하겠다”며 “생활민원으로 불편을 겪는 주민들에게 피부에 와 닿을 수 있는 해결책을 찾고 실질적인 정비 효과를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