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순 국민의힘 국회의원 예비후보(수원시무), 경기도의회 국민의힘과 정책 논의
상태바
박재순 국민의힘 국회의원 예비후보(수원시무), 경기도의회 국민의힘과 정책 논의
  • 이민우 기자
  • 승인 2024.0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의회 발전이 곧 지역 주민행복이라 생각한다. 지방의회법 제정에 앞장서겠다”
▲ 박재순 국회의원 예비후보(수원시무, 국민의힘)는 2월 23일 오전 경기도의회 교섭단체 국민의힘을 찾아 정책 및 지역현안을 논의했다.
▲ 박재순 국회의원 예비후보(수원시무, 국민의힘)는 2월 23일 오전 경기도의회 교섭단체 국민의힘을 찾아 정책 및 지역현안을 논의했다.

[뉴스피크] 박재순 국회의원 예비후보(수원시무, 국민의힘)는 2월 23일 오전 경기도의회 교섭단체 국민의힘을 찾아 정책 및 지역현안을 논의했다.

이날 박재순 예비후보 정책 논의 자리에는 김정호 경기도의회 국민의힘 대표의원을 비롯해 경기도의회 유영일 도시환경위원회 위원장, 서성란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 부위원장, 조희선 의원(국민의힘 경기도당 여성위원장), 이애형 의원, 문병근 의원이 함께 했다.

김정호 대표의원은 “수원 지역 발전이 경기도의 발전이라 믿고 있다.”며 “지역 발전을 위해 노력해 오신 박재순 예비후보님께 감사드린다.”며 “이번 총선을 통해 수원 지역이 더욱 성장할 수 있는 인물이 꼭 당선 되었으면 한다. 총선 후보자들이 지방의회법 제정에도 관심을 가져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유영일 도시환경위원장은 “수원 군공항 이전 관련해 소관 상임위에서 논란이 많았었다.”며 “민ㆍ민 갈등이 아닌 실질적으로 해결 될 수 있는 방안이 제시된다면 도의회에서도 적극적으로 힘을 보태겠다.”고 전했다.

박재순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국민의힘 도의원들의 활발한 의정활동이 우리 지역을 위해 좀더 세밀하고 확실한 정책으로 이어졌으면 한다.”며 “지방의회 발전이 곧 지역 주민행복이라 생각한다. 지방의회법 제정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어 “좋은 결과를 얻어 집권 여당으로서 지역 주민들의 숙원 사업 해결을 위해 힘써 보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지난 21일 수원시무 선거구는 3선 수원시장과 경기도 경제부지사를 지낸 더불어민주당 염태영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단수공천이 확정된 상태에서 국민의힘은 경선지역으로 분류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