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3개구 치매안심센터 '특색있는 치매예방교육' 운영
상태바
용인시, 3개구 치매안심센터 '특색있는 치매예방교육' 운영
  • 이민우 기자
  • 승인 2022.0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 어르신이 감각을 자극하는 미술 프로그램에 참가하고 있는 모습.

[뉴스피크]용인시(시장 이상일)는 3개구 보건소의 치매안심센터에서 각기 특색있는 치매예방교육을 운영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미술 프로그램 등 신체적, 인지적 감각을 자극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인지능력 저하를 막고 참여자들의 우울감, 불안감 등을 줄여 정서적 안정을 돕기 위해서다.

처인구보건소에선 지난 6월부터 처인구 포곡읍 전대1리 경로당을 찾아 인지선별검사 결과가 치매 고위험군으로 나온 어르신 10명을 대상으로 '우리 마을에서 기억을 그리다' 라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나들이, 화투놀이, 포일아트, 무드등 만들기 등 적절한 운동과 미술 활동이 어우러진 것이 특징이다.

처인구보건소가 운영하고 있는 유튜브채널 '기억ⓔ음 TV' 비대면 치매예방교육과 연계, 보건소 방문이 어려운 농촌 지역 주민과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을 돕고 있다.

기흥구보건소에선 경도인지장애 등 치매고위험군 어르신 10명을 대상으로 미술 치료프로그램인 '예술로 만나다, 나의 인생 그림책'을 운영한다.

꽃으로 그린 그림, 섬유로 표현하는 자화상, 점토를 활용한 나와 가족 상징물 만들기 등 다양한 미술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수지구보건소는 인지선별검사 결과 정상 또는 경도인지장애 판정을 받은 어르신 40명을 대상으로 지난 5월부터 비대면 치매예방 프로그램인 '인지높이 GO 홈스쿨링'을 운영하고 있다.

직소퍼즐, 필사집, 색칠하기, 양말 목공예 등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는 인지강화 꾸러미를 제공해 각 참여자들이 자유롭게 집에서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보건소는 2주에 한 번씩 각 참여자의 프로그램 수료 여부를 점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치매예방교육을 통해 치매 발생 위험을 낮추고 인지장애가 악화되지 않도록 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더 많은 어르신이 참여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치매조기검진을 비롯한 치매 지원 프로그램은 각 보건소 치매안심센터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