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명의 기부천사, 안양시 석수2동에 '이웃돕기 쌀' 기탁
상태바
익명의 기부천사, 안양시 석수2동에 '이웃돕기 쌀' 기탁
  • 이민우 기자
  • 승인 2021.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식 전해들은 최대호 시장, 익명 기부자에게 감사의 뜻 전해
▲ 얼굴 없는 천사가 안양시 석수2동에 기부한 쌀.

[뉴스피크] 익명의 한 시민이 백미 150포를 어려운 이웃을 돕는데 써달라고 백미 150포(6백만 원 상당)를 안양시 석수2동에 기탁해 훈훈한 감동을 선사하고 있다.

24일 안양시에 따르면, 이름 밝히기를 꺼려한 석수2동 주민이 23일 대리인을 통해 백미10kg 들이 150포를 석수2동 행정복지센터 앞에 놓고 사라졌다.

백미 150포는 시가 6백만원 상당이다.

동 담당공무원은 대리인이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소외된 이웃에 조금이나마 보탬을 주고자 기탁하게 됐음을 전해달라”고 했다고 밝혔다.

담당공무원은 또 기존에 소규모 후원물품을 익명으로 기부한 적은 있었지만 다량의 백미를 익명으로 보내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전했다.

소식을 전해들은 최대호 안양시장은 “익명의 기부자 분에게 감사드린다.기부자의 고귀한 뜻이 코로나19로 지친 저소득 가정에 희망과 용기로 다가갔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강성룡 석수2동장은 24일 익명 기부자가 보낸 백미를 차상위계층 및 기초수급 150가정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