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평화의소녀상 제3회 평화·인권상, 경기여성연대 오연미 공동대표 수상
상태바
오산평화의소녀상 제3회 평화·인권상, 경기여성연대 오연미 공동대표 수상
  • 이민우 기자
  • 승인 2021.0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여성인권을 향상하고 평등사회를 실현을 위해 노력한 경기여성연대 오영미 공동대표가 오산평화의소녀상 제3회 평화·인권상을 수상했다.

[뉴스피크]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여성인권을 향상하고 평등사회를 실현을 위해 노력한 경기여성연대 오영미 공동대표가 오산평화의소녀상 제3회 평화·인권상을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오영미 경기여성연대 공동대표는 성평등 정책을 사회적 담론으로 만들어 추진해왔고 젠더폭력 추방과 이주 여성의 노동권 확보, 가정폭력 지원체계 마련에 공을 세워 오산평화의소녀상 평화·인권상을 수상하게 됐다.

오산평화의소녀상 공동대표(강경남·장복실·한명숙)는 “오산시민과 미래세대가 양성평등을 실천함과 동시에 다양한 젠더 이슈를 함께 연대해 평화와 인권운동의 주체가 되도록 노력했으므로 제3회 평화·인권상을 드린다”고 말했다.

오영미 경기여성연대 공동대표는 수상소감으로 “이렇게 귀한 상을 주어 감사드린다”며 “평화와 인권이 너무 먼 이야기가 아니라 우리의 생활 속에서 피어나는 이야기가 되길 바라고 앞으로도 모두가 평화롭게 살 수 있었으면 하는 마음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오산평화의소녀상 5주년 기념식이 열릴 예정이었던 오는 13일 평화·인권상 수상을 진행하려고 했으나 코로나19 확산으로 기념식이 무기한 연기됨에 따라 공동대표들만 참석해 지난 7월 28일 다솜지역아동센터에서 제3회 오산평화의소녀상 평화·인권상 시상식을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